처음으로 | 대한기독교서회 | 회원가입 | 로그인
사이트 내 전체검색

Home > 기독교사상 > 특집
특집
1089
시민평화대표단의 유엔 방문

필자는 ‘종전선언 및 대북제재 중단 촉구 유엔총회 한국 시민평화대표단’(End of Korean War! Stop Sanctions against DPRK! South Korean Peace Delegation to the UN General Assembly, 이하 평화대표단)의 일원으로 지난 9월 24일부터 30일까지 6박 7일간의 유엔총회 일정에 맞추어 평화대표단 활동을 전개하였다. 평화대표단의 활동은 남북정상회...

조정현 | 2018년 11월
1088
한반도 평화아리랑- “아라리가 났네”

새로운 한반도-북한이 변하고 있다 필자는 지난 9월 18일부터 20일까지 평양에서 개최된 남북정상회담에 개신교계를 대표하는 특별수행원으로 참여하면서 평양과 삼지연과 백두산 천지에서 새로 태어나는 한반도를 꿈꾸었다. 그 꿈은 셰익스피어의 ‘한여름 밤의 꿈’이 아니라 식민과 분단의 역사를 관통하며 ...

이홍정 | 2018년 11월
1087
기후변화와 인간, 그리고 윤리

위기의 숫자 31.2 41 111 위의 숫자는 올해 우리가 겪은 기후변화에 대한 경험을 나타낸다. 기상청에 따르면, 올해 연간 폭염일은 31.2일, 최고 기온은 41도로 기록을 세웠다. 이 기록은 기상 관측 111년 만에 발생한 최악의 폭염이었다. 하지만 이번 폭염은 이례적으로 일어난 단순한 해프닝이 아...

조영호 | 2018년 11월
1086
기후붕괴 시대의 종교생태 맹(盲)에서 해방되는 기독교를 기대한다

기상 관측 이래 우리는 가장 뜨거운 여름을 보냈다. 섭씨 40도가 넘는 혹서가 상당 기간 지속되었기에 이제 한반도가 아열대 기후로 전이되고 있다는 말도 전혀 낯설지 않게 되었다. 향후 4-5년간 전 세계적으로 올해와 같은 무더위가 반복적으로 지속될 것이라 하니 기후변동으로 인한 두려움이 온몸으로 느껴진다. 땅...

이정배 | 2018년 11월
1085
세계교회협의회 국제위원회 대표단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방문보고서

* 이 글은 1987년 11월 9-16일에 세계교회협의회 국제위원회 대표단이 북한을 방문하여 사회과학원 주체사상연구소 소장 박승덕과 대담한 내용을 기록한 것이다. 북한에서 주체사상을 어떻게 이해하고 받아들이는지, 또 기독교 신학과의 접점은 어디에 있는지를 알려주는 글이다. 영어 원문은 김흥수 엮...
에릭 와인가르트너 / 번역 한강희 | 2018년 10월
1084
주체사상과 종교의 공존은 가능한가

한국 사회 현실에서 주체사상에 대한 이해와 접근은 여전히 정서적인 부담을 떨쳐내기 힘든 주제이다. 이는 단순히 이념적 차원의 이질성과 배타적 환경 탓이 아니다. 이미 70년을 훌쩍 넘겨버린 분단과 그 구조 속에서 빚어진 갈등과 대립, 그리고 동족상잔으로 인한 상처가 구성원 개개인의 의식과 존재양식을 여전...
변진흥 | 2018년 10월
1083
공산주의자들과 기독교인들의 사상적 화해

제2차 세계대전에서 패한 일본이 물러가면서 한반도의 북쪽은 공산주의 러시아가 점령하고 남쪽은 자본주의 미국이 점령하면서, 한반도는 자본주의 남한과 공산주의 북한으로 분단되었다. 자본주의의 미국은 특히 기독교의 나라이기에 남한에서는 기독교가 빠른 속도로 전파되었다. 반대로 북에서는 무신론적 공산...
홍성현 | 2018년 10월
1082
조중 접경지 여행기 - 압록강, 두만강에 가다

2018년 6월 1일 오전 9시 40분, 중국 대련공항에 내렸다. 53인승 버스가 기다리고 있었다. 이번 “조중 접경지역 및 백두산 평화기행”에 참가한 이들은 38명이나 됐다. 여러 차례의 조중 접경지 여행 중 가장 많은 숫자다. 이 여행을 준비한 전주YMCA와 여수YMCA 회원이 23명이고, 나머지는 다른 지역에 거주하는 사람들이었다...
김흥수 | 2018년 9월
1081
「로동신문」의 종교 관련 기사(2002-2017) 분석

들어가며 이 글은 2002년부터 2017년까지 북한의 조선로동당 기관지인 「로동신문」에 게재된 종교 관련 기사를 분석한 것이다. 「로동신문」은 1945년 11월 1일에 창간된 이후 지금까지 변함없이 북한을 대표하는 매체로 부동의 위치를 지키고 있다. 처음 이름은 「정로」(正路)였는데 발간 이듬해인 1946년 9월 1일...
유관지 | 2018년 9월
1080
‘조선의 예루살렘 평양’ 담론의 실상

해방 이전 자료를 보면 ‘동양의 예루살렘 평양’이라는 말은 등장하지 않고, ‘조선의 예루살렘 평양’이라는 표현이 1934년 선교 희년 기념식 때 「동아일보」에 처음 사용되었다.(“조선의 예루살렘 평양에 노회부인회 각종대회 개최,” 「동아일보」, 1934. 9. 5.) 그러나 1925년 ‘예루살렘의 조선’ 담론에서 보듯이 ...
옥성득 | 2018년 9월
게시물 검색


2018년 11월호(통권 719호)
이번호 목차 / 지난호 보기

기독교서회
기독교서회
기독교서회
기독교서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