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독교서회
기독교서회
기독교서회
기독교서회
기독교서회
기독교서회
기독교서회
 


러시아정교회 키릴 교종의 자유와 책임

인권과 인간 존엄성

상품 선택옵션 0 개, 추가옵션 0 개

저자 키릴 교종 | 강영광(바울로) 옮김
발행일 2016-12-10
규격 국판 | 304
ISBN 978-89-511-1864-7 03230
정가 15,000원
판매가 13,500원 (10%할인 + 5%적립)
도서상태 구매가능

선택된 옵션

  • 주문수량

  • 책소개
  • 저자
  • 차례
  • 책 속으로

이 책은 지난 약 25년에 걸쳐 출판된 러시아정교회 키릴 교종의 논문과 연설문을 모은 것으로 인간의 권리와 자유에 대한 그리스도교적 이해를 펼쳐 보인다.
신학자이자 설교가로 잘 알려진 키릴 교종은 정교 전통에 깊이 뿌리를 박고 있으면서도 현 시대에 대한 통찰력을 바탕으로 현대적 흐름을 민감하게 포착하여 현대 세계의 도전에 적합하고 필요한 대답을 들려주고 있다. 그는 개인의 자유만을 가장 중요한 것으로 간주하는 단 한 가지의 행동기준을 다양한 문화와 전통에 강요하려는 시도가 얼마나 불합리하고 위험한 지를 이야기한다. 그러면서 세계를 ‘다극적’(multi-polar)으로 만들어서 20세기의 ‘양극적’(bi-polar) 세계가 초래한 대립을 극복하고 다양한 문화와 문명이 조화를 이루어나갈 것을 제안하고 있다.
또한 키릴 교종은 하나님의 형상과 닮음으로 창조된 인간의 자유의지와 존엄성을 신학적으로 설명하고 있으며, 국제적 인권기구와 함께 세계 모든 민족의 의견이 반영된 ‘보편적’ 인권의 재해석과 적용을 추구해야 한다고 주장한다.
이 책은 사회, 정치적으로 당면한 삶의 여러 문제에 대한 교회의 견해를 알기 원하는 종교인과 무신론자에게도 수용될 수 있으며, 합일점을 찾아가고 있는 세계 도덕적 기반 형성에 기여할 수 있을 것이다.


추천사

교회와 국가, 교회와 세상의 관계에 대한 러시아정교회의 신앙과 실천의 정수를 이해할 수 있게 해주는 귀한 자료입니다.
- 염수정 한국천주교 추기경

‘자유와 책임’은 그리스도교 신앙과 삶의 본질을 드러냅니다. 우리나라 역사와 사회 그리고 교회에서 ‘자유와 책임’이 제대로 증거된 적이 있을까? 질문을 던져 봅니다.
- 곽승룡 신부 대전가톨릭대학교 총장

종교와 도덕이 다시금 우리 한국사회의 기초로 자리매김하는 데 기여하게 되기를 바랍니다.
- 김근상 대한성공회 의장주교

복잡한 현대사회에서 종교적 가르침은 가끔 현실과 아주 동떨어진 것같이 될 수 있습니다. 그러나 이 책은 종교가 현실에 적극적으로 참여해야 할 뿐만 아니라 긍정적으로 기여해야 하는 것을 보여줍니다.
- 손봉호 나눔국민운동본부 대표




키릴 교종

현재 모스크바와 전(全) 러시아의 교종으로서 키릴은 러시아정교회의 수장이다. 2009년 2월 1일 교종 착좌에 앞서 1989년부터 모스크바 교종청 외교부 의장을 지냈고 러시아정교회 주교회의 종신회원이었다. 키릴 교종은 러시아의 지도적 신학자이자 설교자로서 다수의 저서를 집필하였고, 세계적으로도 잘 알려져 있다. 그는 “러시아정교회 사회적 개념의 기초”(2000)와 “인간 존엄성, 자유, 권리에 대한 러시아정교회의 기본 교리”(2008)라는 중요한 주교회의 성명서 작성을 주도하며 현대 세계를 향한 러시아정교회의 입지를 명확히 정의한 지도자이다.




강영광(바울로)

1999년 독서직, 2006년 차보제와 보제, 2009년 사제 서품(힐라리온 카프랄 수좌대주교 안수). 한국과학기술원(물리학사), 고려대학교대학원(물리석사), 광주과학기술원(신소재박사). 국방과학연구소, 오사카대학, 국내 대기업 연구원 역임. 1949년에 단절된 한국의 러시아정교회 선교를 45년 만인 1994년에 재개한 선친 고(故) 강태용(요한) 사제(2014. 4. 안식)의 뒤를 이어, 1917년 러시아혁명으로 모스크바 교종청과 분리되었다가 2007년에 재통합된 해외러시아정교회 소속 한국선교부(Korean Orthodox Mission, Russian Orthodox Church Outside of Russia) 주관사제로 활동 중.


감수자_ 허선화

고려대학교(노어노문 학사, 석사),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 대학 러시아문학연구소(박사). 현재 대전대학교, 조선대학교, 부산대학교 출강. 역서: 『교회는 하나다』(호먀코프, 지만지, 2010), 『러시아신학의 여정』(플로롭스키, 지만지, 2016), 『바흐친과 기독교: 믿음의 감정』(러시아기독문화연구회 공역, 부산대학교출판부, 2009).




화보
러시아어판 서문·18
영어판 서문·21
추천사 1·24
추천사 2·26
추천사 3·28
추천사 4·30
저자 소개·32

1장 사회규범의 원천이 되는 종교적 신앙·35
2장 교회일치와 인류의 재탄생을 위한 공통 접근·61
3장 자유주의적 기준: 평화와 자유에 대한 위협·83
4장 하느님의 계획과 인간의 자유의지·93
5장 도덕적 책임 없이는 자유도 없다·113
6장 인권과 도덕적 책임·125
7장 인류의 다양성과 전 지구적 통합·145
8장 인권과 자유의 문제에 대한 러시아정교회와 그리스도교적 이해·155
9장 유럽의 영혼을 깨우자·161
10장 유럽 종교단체의 인권과 도덕적 토대·171
11장 하느님의 형상과 존귀함을 지닌 인간의 가치·185
12장 문명 간의 대화·193
13장 인권과 종교, 문화적 전통의 상호관계·205
14장 인권과 문화 간의 대화·213

부록 1 인간 존엄성, 자유, 권리에 대한 러시아정교회의 기본 교리·224
부록 2 공동성명(전문): 로마가톨릭-러시아정교·256
부록 3 한국과 러시아정교회·269
저자 이력·274
역자 감사의 글·297
주註·299





 



kiril_1.jpg



kiril_2.jpg



kiril_3.jpg



kiril_4.jpg



 kiril_5.jpg